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Taschen 타센

Taschen 타센

Araki. 40th Ed.

기본 정보
상품명 Taschen 타센
판매가 33,000원
상품요약정보 Araki. 40th Ed.
Size 16.2 x 22.6cm / 512pages
Color White, Red, Black
Format Hardcover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배송방법

옵션선택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Taschen 타센 수량증가 수량감소 33000 (  )
총 상품 금액: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벤트


Taschen 타센
Araki. 40th Ed.】
일본의 에로티시즘을 과감하게 묘사한 살아있는
전설 아라키가 직접 선정한 예술사진집
악세사리 상품상세 이미지-S1L5
THE DESIGNER
【荒木経惟 아라키 노부요시】
악세사리 상품상세 이미지-S1L7
천재와 변태라고 불리며 평단의 사랑과 혐오를 동시에
받고 있는 세계적인 포토그래퍼 아라키 노부요시(荒木経惟).
1940년 도쿄에서 태어난 그는 12살 때
아버지로부터 받은 카메라로 처음 사진을 찍었다고 합니다.
대학에서 사진과 영화를 전공한 정통파인
아라키는 1971년 자신의 신혼여행 중에 아내와
거침없는 성적인 묘사가 드러난 작품 <센티멘탈 여행>으로
사회적 파장과 함께 유명세를 탔는데요.

1960~80년대 일본의 성문화 개혁을 감안한다면
그리 놀랄 만한 결과는 아니지만 서양의 비평가들은
엄청난 충격을 받으며 아키라를 논란의 중심으로 불러냅니다.
물론, 그들 대부분은 그동안 보지 못했던 동양의
섹슈얼리즘에 감탄하며 아라키를 한껏 띄웠죠.

이후 아라키는 더욱 강력한 성적 메시지 전달에 몰두하게 됩니다.
고문 수준의 에로틱한 이미지를 연구하고 탐구하며
여성의 몸을 적나라하게 드러내는 것을 서슴지 않았습니다.
그의 작품이 너무 외설적이라 일본 정부는
아라키의 전시를 금지하거나 신랄하게 비난했는데요.
한번은 갤러리의 큐레이터가 체포된 적도 있었습니다.
이처럼 보수적이고 권위적인 통념의 벽에 번번히
부딪쳐야 했던 아카리는 오히려 일본 보다 외국에서
더 많은 전시와 찬사를 받았고 수많은 사진집을
제작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됩니다.

물론, 오늘날의 아라키는 예술의 자유라는 정의 아래
수많은 후배와 제자들을 길러낸 혁신적인
포토그래퍼로 여겨지며 일본 사진계에서
거의 신적인 존재로 군림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라키가 처음부터 끝까지 에로시즘과
섹슈얼리즘에만 매달린 것은 아닙니다.
그는 1970년대부터 자신의 모든 일상을 사진으로
기록하며 주변의 모든 것을 카메라에 담아
400여 권에 이르는 작품을 펴냈고,
이는 실력 있는 작가로서의 이름을 알리기에 충분했죠.

또한,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일본의 격동적인
서구화와 변화를 포착하며 평범한 시민들의
초상을 찍어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한편, 아라키는 영화에도 관심이 많아서
1997년 <도쿄 맑음>이란 영화에 조연으로도 출연했는데요.
이 작품은 사실 그의 아내가 글을 쓰고 아라키가
사진을 찍어 연재로 기고하던 기사가 시초였다고 합니다.
악세사리 모델 착용 이미지-S1L9
악세사리 브라운 색상 이미지-S1L10
악세사리 화이트 색상 이미지-S1L11
악세사리 상품상세 이미지-S1L12
 📖
ABOUT THE BOOK
독일 쾰른 소재의 타셴(Taschen)은 미술과 건축,
디자인 전문 출판사로 널리 알려진 출판사입니다.
1980년 베네딕트 타셴(Benedikt Taschen)에 의해
설립된 이곳은 2020년 타셴의 40번째 기념일을 맞이해
놀라운 가격으로 세계적인 포토그래퍼와
아티스트의 작품집을 내놓았는데요.

이 책 역시 40주년 에디션 기념으로 인쇄한
아라키의 작품집입니다.
오리지널 버전은 2007년 타셴의
25주년 기념 에디션으로 제작된 바 있습니다.

기모노를 입은 소녀가 수박을 쪼개 먹는
표지가 매우 선정적인데요,
책에는 성적인 이미지를 표현하는
꽃사진을 비롯해 밧줄에 묶인 여성,
일본 시민의 일상 사진, 여성의 신체를 확대한 사진 등,
아라키의 다양한 작품 세계를 알 수 있는
사진들이 수백 여장 수록돼 있습니다.
악세사리 브라운 색상 이미지-S1L15
악세사리 상품상세 이미지-S1L16
WHY TO BUY
1.
여전히 논란의 중심에 있는 아라키가
자신의 전성기 시절에 찍은 기념비적인 스냅샷들 

2.
아시아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포토그래퍼의 작품 아카이브 

3.
일본의 에로시즘과 섹슈얼리즘을 표현한
천재이자 괴짜 예술가의 레퍼런스 
악세사리 코코아 색상 이미지-S1L19
상품 유의사항
✓ 스튜디오퍼스의 모든 상품은 정식으로 통관하여 수입되었습니다.
✓ 아트북의 경우 해외 유수의 미술관 및 출판사에서 제품을 받아오는
   과정에서 문제가(비닐 손상, 모서리 찍힘)발생할 수 있음을 사전에
   알려드립니다.

교환/환불 유의사항
✓ 작품(상품) 불량 및 배송 중 파손, 배송 오류의 경우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가능합니다.
✓ 단, 구매자의 단순 변심으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의 경우 왕복 배송비는
   고객 부담입니다.  
✓ 모니터의 색상 차이는 불량 반품 사유가 아닙니다.

배송 유의사항
✓ 주문 확인 후 배송까지 3~7일 정도 소요됩니다.
✓ 주문금액 70,000원 미만일 때 배송비 4,000원을 추가합니다.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주문금액에 상관없이 별도의 배송비가
   추가됩니다.
✓ 방문 수령을 원하실 경우 배송 시 요청 사항에 방문 날짜와 시간을
   입력해 주시길 바랍니다.(유선안내)

상품사용후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후기쓰기

상품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